OdinBOX

혁신을 이룹니다.

DailyRoutine/Economy

카카오뱅크 공모주 청약 도전 / 결과

개발자 간지뽕빨리턴씨 2021. 7. 27. 21:30
반응형

카카오뱅크,카카오,KB증권,한국투자증권,하나금융투자,현대차증권,균등배정,비례배정,경쟁률,공모가

  카카오뱅크, 공모주에 도전해보겠습니다!

최근 주식에 관심이 많아져 알아보고 있던 중 평소 관심이 많던 카카오와 관련이 있는 카카오뱅크가 상장한다는 말을 듣고 어떻게 공모주에 청약을 할 수 있는지 알아보았습니다. 그럼 청약부터 결과까지 여러분에게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목차

    카카오뱅크 (KAKAOBANK)

    공모주 청약 과정

    공모주 청약을 위해 준비해야 하는 것은 첫 번째로 어떤 증권사에서 공모주 청약을 진행을 하는지 알아야 합니다. 그래서 검색해보니 이번 카카오뱅크 공모주 청약을 진행하는 증권사는 총 4개로 KB증권, 한국투자증권, 하나금융투자, 현대차증권에서 진행을 한다고 하였습니다. 두 번째로 알아봤던 것은 각 증권사의 배정된 물량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KB증권(8,997,078), 한국투자증권(6,105,160), 하나금융투자(963,972), 현대차증권(642,648)이 배정이 되어있었습니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배정주식이 많다고 무조건 많이 받을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공모주 청약을 위해선 경쟁률에 대해서 공모주 청약 마지막 날까지 비교하며 알아봐야 하지만 그 시간에 다른 일이 있어 첫날 공모주 청약을 했습니다.

     

    위 증권사 4개 중 KB증권을 선택했습니다. 이유는 기존 KB은행에 계좌가 있어 그대로 이용을 하면 되겠다고 생각을 하였습니다. 그런데 여기서 문제가 생겼습니다. 저번 지갑을 잃어버리면서 다른 것들은 전부 다시 재발급을 했었는데 KB은행은 한동안 쓰질 않아 재발급을 받지 않고 있었습니다. 다행인 것은 은행 어플(비대면)을 이용하여 보안카드와 함께 체크카드를 재발급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신청 후 4일만에 받은 체크카드, 보안카드

    그리고, 플레이스토어에서 KB증권에서 만든 M-able(마블)이라는 어플 설치 후 가입을 하였습니다. 계좌 개설은 비대면으로 개설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신분증과 자신의 계좌만 있으면 쉽고 간편하게 만들 수 있었습니다. 이제 계좌는 개설을 하게 되었고 카카오뱅크 공모주 청약 준비 다음 단계로 넘어갑니다. 최소 공모주 수량은 10주부터 가능하다고 하였고, 공모주 청약을 위해 청약증거금을 내야 하는데, 주식이 처음이다 보니 청약증거금이 무엇인지 검색을 해보았는데 해당 기업 주식을 사기 위해 계약금 형식으로 내는 돈을 청약증거금이라고 합니다. 50%를 내면 된다고 하였고, 7월 20일 공모주 주당 가격을 확인했을 땐 33,000원으로 봤었는데 7월 23일 확인을 해보니 39,000원으로 변경이 되어있었고 39,000원 * 10주 = 390,000원이고, 390,000원 / 2 = 195,000원으로 청약증거금을 증권계좌로 입금을 했습니다. 주사위는 던져졌습니다.

    공모주 주당
    39,000원
    배정주식수 청약건수 예상균등배정 경쟁률
    KB증권 8,997,078 829.593 5.42 167.13
    한국투자증권 6,105,160 874,664 3.49 203.12
    하나금융투자 963,972 104,998 4.59 166.76
    현대차증권 642,648 48,950 6.56 174.32
    상장 예정일 : 2021년 08월 06일(금요일)

     

    소소한 주식용어 팁

    IPO : Initial Public offering, 비상장기업이 정해진 절차에 따라 일반 불특정 다수의 투자자들에게 새로 주식을 발행하거나 기존 주식을 매출하여 유가증권시장 또는 코스닥시장에 상장하는 것입니다.

    균등배정방식 : 최소 청약증거금 이상 납입한 청약자에게 동등하게 주식 배정하는 제도

    비례방식 : 증거금에 비례하여 주식수가 배정되는 방식

    이번 해부터는 공모주 청약에 못 받는 일이 거의 없을 것 같습니다.[관련기사 : #]

    따상 : (주식시장 속어) 공모주 처음 상장 날 시초 2배를 기록하여 바로 상한가까지 가는 것

    - 따따상의 경우 따상에서 한번 더 한 것이므로 상한가를 치고, 그 다음날에도 바로 상한가를 하는 것입니다.

     

    공모주 청약 결과

    청약수량은 10주를 했는데, 배정수량 5주와 함께 추가로 1주가 더 가능하여 1주 더 신청했습니다. 이젠 다음 주 주식시장에 상장될 8월 6일을 기대하며 기다려야 할 것 같습니다. 한편으론 저 또한 개미 투자자지만 개미 투자자들이 많이 있어 불안하긴 하지만 결과는 그때 가봐야 아는 것이기 때문에 좋은 결과가 있으리라 생각하며 기다려보겠습니다.

     

    관련기사

    [카카오뱅크][정정]투자설명서(2021.07.22).pdf
    4.33MB

    출처 : 전자공시시스템

    카카오뱅크, 공모가 고평가 논란에 “1년반 만에 흑자 가능성 증명” [중앙일보(#)]

    '고평가 어이없는 수준' 보고서 나오자 카카오뱅크 장외가 급락 [NEWS1(#)]

    “카카오뱅크 주가, 급락 우려 크다” [부산일보(#)]

    '공모가 논란' 카카오뱅크, 청약해? 말어?···"막판까지 눈치작전 치열 " [서울경제(#)]

    카카오뱅크, 청약 증거금 58조 몰려…IPO 대어 배신 안해 [파이낸셜뉴스(#)]

    카카오뱅크 공모주 청약에 2653조원 몰렸다 [ZDNet Korea(#)]

    반응이 너무 뜨거워서?...'카뱅 매도 보고서' 하루 만에 삭제 [서울경제(#)]

    상장 앞둔 카카오뱅크 "은행 넘어 금융 전반의 혁신 이룰 것" [한국경제(#)]

    카카오뱅크 "IPO 이후 1등 리딩뱅크 노린다…금융 전반 혁신" [NEWS1(#)]

    "국내 은행과 비교불가" 카카오뱅크, 고평가 논란 정면돌파 [전자신문(#)]

    [기자수첩]'시총 18조' 카카오뱅크가 가야할 길 [이데일리(#)]

    카뱅을 보는 2가지 시선…전국민 뱅킹앱 vs 반쪽 은행 [머니투데이(#)]

    “카카오뱅크, 적정가치 15.5조원…해외社 비교 근거부족” [이데일리(#)]

     

    728x90
    1 2 3 4 5 6 7 8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