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묵히 갈 길을 갈 수 있는 것도 용기 "

오딘박스(OdinBOX), 혁신을 이룹니다.

천안함 2

그들의 숭고한 희생에 고개 숙여 감사드립니다.

대한민국,국군,육군,공군,해군,해병대,희생,연평해전,서해,천안함,용사,추모,기억 고귀한 그대의 희생으로 지킨 대한민국, 기억하겠습니다. 정말 비극적이고 애통합니다. 금일(2022년 03월 26일)은 천안함 피격사건이 12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천안함(PCC-772)은 그날 비극적인 일이 있기 전 평소와 같이 대한민국의 바다를 지키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이 날 북한 잠수정의 어뢰 공격으로 선체가 반파되어 침몰이 된 날이기도 합니다. 서대호 중사, 차균석 중사, 문영욱 중사, 이창기 준위, 김태석 원사, 정종율 상사, 조정규 중사, 최정환 상사, 이상준 중사, 김동진 중사, 문규석 원사, 박석원 상사, 손수민 중사, 박성균 중사, 민평기 상사, 신선준 상사, 정태준 일병, 임재엽 중사, 장진선 중사, 방일민..

DailyRoutine 2022.03.26

용사들은 바다에 잠들었습니다. [천안함(PCC-772)]

천안함, Thank you for your service,PCC-772,국가유공자 PCC-772함 수병은 귀환하라. 천안함은 1987년에 건조되어 1999년 6월 15일날 발생한 연평해전 [1차]에 참가하였던 초계함이였다, 그 날도 평소와 같이 대한민국 바다를 항해하며, 굳건한 경계태세를 유지하며 가던중에 북한 잠수함의 어뢰공격으로 2010년 3웦 26일 21시 22분경 천안함은 침몰되었다, 북괴의 도발로 46명의 장병이 전사했고, 한주호 준위는 구조 작전 중 순직하게 된다. 772함 수병은 귀환하라 저자 김덕규 772함(艦) 나와라 온 국민이 애타게 기다린다. 칠흑(漆黑)의 어두움도 서해(西海)의 그 어떤 급류(急流)도 당신들의 귀환을 막을 수 없다 작전지역(作戰地域)에 남아있는 772함 수병은 즉시 ..

DailyRoutine 2020.03.26 (2)